행복밥집 TV 방송 영상
만화ㆍ만평
천원의 행복밥집 자료관
  • 사단법인 행복1%나눔재단ㆍ천원의 행복밥집 3월 따뜻한 기부천사
  • 김해 민속오일장 노점상인 할아버지, 천원의행복밥집에 쌀 20kg 기부
  • 행복밥집 이용 폐지 줍는 할머니, 천원의행복밥집에 쿠첸 전기압력밥솥 기부
  • 김해여여정사 주지 도명 스님, 천원의행복밥집 확장 공사비 2백만 원ㆍ쌀 200kg 후원
  • 김해시, ‘토더기의 AI창작소’ 첫 모임... 스마트 도시의 미래를 그리다
    상태바
    김해시, ‘토더기의 AI창작소’ 첫 모임... 스마트 도시의 미래를 그리다
    • 조민정 기자
    • 승인 2024.03.30 17: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해시는 3월 27일 김해시청 정보화교육장에서 혁신과 창의의 바람을 일으키는 새로운 연구 모임, ‘토더기의 AI창작소’의 첫 모임을 가졌다.

    이 모임은 인공지능(AI) 기술의 급격한 발전에 발맞춰 ChatGPT, Gemini, CLOVA 등 생성형 AI 기술을 활용하여 행정업무 효율성을 향상시키고 시민들의 공공서비스 만족도를 높이고자 추진되었다.

    시는 2022년 11월말 ChatGPT 3.5의 출시와 함께 찾아온 인공지능붐에 대응하기 위해 2023년 동아대학교 한세억 교수를 초청하여 직원 195명을 대상으로 생성형AI의 행정 도입을 주제로 특강을 진행하고 한 달 뒤 직원 100여명을 대상으로 실무 활용을 위한 교육을 실시했다.

    첫 모임에 앞서 13일 킥오프 회의에서는 ‘토더기의 AI창착소’라는 연구 모임명을 정하고 운영에 대한 정보를 공유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날 자발적으로 참여 신청을 한 16명의 직원은 4인 1팀으로 구성되어 팀명, 팀장, 서기를 정하고 ChatGPT 활용에 대한 활발한 토론을 진행했다.

    팀명은 AIT1, 김해AI탐험대, 김해AI랩, 그리고 About G-타운이며 팀의 운영과 연구를 이끌어 나가는 팀장은 직급과 관계없이 기술 활용 능력, 자발적 지원에 의해 선정되었다.

    27일 첫 모임은 워밍업 단계로 ChatGPT 유료서비스를 2주간 업무에 활용한 사례와 학습자료를 발표하고 사용상 궁금한 점에 대해 질의응답, 팀별 토론의 순서로 진행되었다.

    앞으로 모임에서는 보고서 작성, 문서 요약, 기초자료 조사, 공공데이터 분석 등 업무에 활용하고 전문자 초청 강의, 개인별·팀별 과제진행 등 다양한 활동이 진행될 예정이다. 연말에는 연구 보고서를 작성하고 성과를 공유하는 자리를 마련하여 전 직원이 업무에 활용할 수 있도록 전파할 계획이다.

    김해시 관계자는 “이번 ‘토더기의 AI창작소’ 연구 모임을 통해 AI기술의 혁신적 활용을 모색하여 시민들에게 더 나은 서비스를 제공하고, 지역사회발전에 기여하고자 한다”며 “이는 김해시가 꿈꾸는 따뜻하고 행복한 스마트 도시로 나아가는 중요한 발걸음이 될 것이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