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3-12-06 15:02 (수)
행복밥집 TV 방송 영상
만화ㆍ만평
천원의 행복밥집 자료관
  • 사랑의 김장나눔 200kg 후원
  • 사단법인 행복1%나눔재단ㆍ천원의 행복밥집 10월 따뜻한 기부천사
  • 사단법인 행복1%나눔재단ㆍ천원의 행복밥집 9월 따뜻한 기부천사
  • 사단법인 행복1%나눔재단ㆍ천원의 행복밥집 8월 따뜻한 기부천사
  • 김해시, 부산-김해경전철 요금 300원 인상
    상태바
    김해시, 부산-김해경전철 요금 300원 인상
    • 최성애 기자
    • 승인 2023.11.02 14: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어린이요금 무료화 부산시와 분담비율 합의 통해 시행

    김해시는 10월 27일 14시 개최된 경상남도 운임조정위원회에서 부산-김해경전철 요금 인상안이 심의 통과했다고 밝혔다.

    부산-김해경전철은 지난 2017년 5월 100원 인상 이후 7년 만의 요금 인상이다.

    시는 그간 환승할인제 시행 및 급격한 인건비 상승, 개통 후 10년이 경과되어 시설노후화 등에 따라 시재정의 막대한 부담이 가중되어 요금 인상을 결정하게 되었다고 밝혔다.

    위원회에서는 앞서 김해시 운임조정 주민설명회 및 부산시 물가대책위원회에서 발표한 일반 300원 인상, 청소년 동결, 어린이 무료안으로 최종 결정되었으며, 부산시와 일정을 협의하여 연내 12월 중 1차 150원 인상 및 5월 3일 2차 150원 2차례 나누어 인상(어린이요금 무료화)할 예정이다. 부산지하철의 경우 지난 10월 6일 1차 150원을 인상했다.

    시는 이번 경전철 운임조정과 관련해 지난 8월 주민설명회를 개최해 시민 의견을 수렴했고, 시의회 의견 청취 등을 거쳐 요금 인상의 불가피성에 대해 공감대를 형성해왔다.

    다만, 부산-김해경전철의 경우 부산시와 김해시를 잇는 도시철도로 양시가 의견이 일치해야만 운임의 조정이 가능하다.

    현재 부산-김해경전철에 재정지원금을 지급하는 비율은 김해시 63.19%, 부산시 36.81%로 MRG시절의 재정지원금의 총합계 비율을 계산하여 최소비용보전방식으로 재정지원을 하고 있다.

    이러한 이유로 부산시는 어린이요금무료화에 대한 재정지원에 대해서도 우리시가 주장한 50대50 부담(원인자 부담)이 아니라 기존 비용분담비율을 주장하고 있어 양시가 합의가 안될시 어린이요금 무료화 추진이 지연될 수도 있다.

    홍태용 시장은 “이번에 불가피하게 요금 인상이 결정되었지만, 부산시와 분담비율에 대한 원만한 합의를 통하여 어린이요금 무료화 시행 및 광역환승요금 무료화를 추진해 고물가에 따른 가계부담을 최소화하도록 하겠다”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