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20.1.17 금 10:09
상단여백
HOME 행복기부
김해 한 기업, 익명으로 1억원 생필품 기탁

김해시(시장 허성곤)는 지역의 한 기업체에서 어려운 이웃에게 전해달라며 생필품 500세트(1억원 상당)를 기탁했다고 밝혔다.

기탁품은 이불, 쌀, 라면, 세제 등 저소득층에게 필요한 생필품 12종이 1세트(20만원 상당)로 저소득층 500세대에 지원된다.

실명 밝히기를 거부한 기업체 관계자는 “어려운 이웃들이 추운 겨울을 보내는데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이 기업체는 2012년부터 5억원 상당의 성금과 성품을 시에 기탁해오고 있다.

김태문 시민복지국장은 “후원자의 뜻이 잘 반영될 수 있도록 기탁된 물품을 19개 읍면동의 어려운 이웃에게 잘 전달하겠다”고 말했다.

최금연 기자  bbsyun@hanmail.net

<저작권자 © 좋은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금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