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19.11.15 금 17:12
상단여백
HOME 행복뉴스
㈜두산 디딤씨앗통장 후원금 전달
아동복지시설 혜심원에서 2일 진행된 디딤씨앗통장 후원금 전달식에서 ㈜두산 임직원들과 한국사회복지협의회, 혜심원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두산 제공) © 뉴스1

㈜두산이 한국사회복지협의회에 임직원들이 모은 후원금을 전달했다. 두산은 서울 용산구에 위치한 아동양육시설 혜심원에서 임직원들이 모은 디딤씨앗통장 후원금 1억6800만원을 한국사회복지협의회에 전달했다고 4일 밝혔다.

이 후원금은 두산 임직원들이 매달 급여의 일부를 모아 조성한 기부금에 회사 매칭그랜트를 더한 것이다. 전국 15개 아동양육시설 거주 아동 및 청소년 350여 명의 자립지원금으로 사용하게 된다.

두산은 작년부터 한국사회복지협의회와 함께 만 18세 미만의 보호가 필요한 아동, 청소년들이 아동양육시설을 떠난 이후에도 건강한 사회인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디딤씨앗통장을 활용한 금전적 지원과 더불어 임직원 멘토링을 통한 정서적 지원을 해왔다.

한국사회복지협의회와 보건복지부가 운영하는 디딤씨앗통장은 후원자가 저소득층 아동 통장에 매월 일정 금액을 저축하면 지자체에서 1:1 정부매칭지원금으로 월4만원까지 같은 금액을 적립해 줌으로써 아동이 준비된 사회인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도와주는 자산형성지원사업이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미디어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