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19.10.21 월 15:43
상단여백
HOME 선행수상
거제소방서 이재준 소방관, 헌혈 유공 ‘명예장’ 수상2011년 군입대 당시 처음 헌혈 시작…지금까지 총 106회

거제소방서 옥포119안전센터에서 근무하고 있는 이재준 소방관이 헌혈로 생명나눔을 실천하고 있다.

이재준 소방관은 2011년 군입대 당시 훈련소에서 초코파이를 준다는 얘기를 듣고 처음으로 헌혈을 하게 됐는데 그렇게 시작한 헌혈이 지금까지 총 106회에 달한다. 대한적십자사에서 수여하는 헌혈 명예장을 받기도 했다.

특히 이 소방관은 소방서 동료가 아버지 수술로 급하게 헌혈증을 구한다는 소식에 자신의 헌혈증 60장을 선뜻 기부하기도 했다. 주변지인들에 따르면 이 소방관은 지금도 주위에서 도움이 필요할 때마다 10장씩 선뜻 내놓고 있다고 전했다.

이재준 소방관은 “300회를 달성해 헌혈 최고명예대장을 받는 것이 꿈”이라며 “앞으로도 소방관으로서 항상 국민의 안전과 안녕을 위해 힘쓰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장종석 기자  webmaster@ynnews.kr

<저작권자 © 좋은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종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