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12-05 13:49 (월)
행복밥집 TV 방송 영상
천원의 행복밥집 자료관
  • 권우현 대표 합천 햅쌀 400kg 행복밥집 기부
  • 사단법인 행복1%나눔재단ㆍ천원의 행복밥집 10월 따뜻한 기부천사
  • 쌀국수 400인분 행복밥집 후원
  • 천원의 행복밥집에 국산마늘 60kgㆍ햅쌀 20kg 후원
  • 칠산서부동 대동농기계 대표, 22년도 햅쌀 40kg 행복밥집 기부
  • 자숙 홍게 6박스 `행복밥집` 두 번째 후원
  • 사단법인 행복1%나눔재단ㆍ천원의 행복밥집 9월 따뜻한 기부천사
  • 내달부터 15억 초과 아파트 주담대 허용…LTV 50% 일원화
    상태바
    내달부터 15억 초과 아파트 주담대 허용…LTV 50% 일원화
    • 미디어부
    • 승인 2022.11.17 14: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민·실수요자는 최대 6억 한도 내 70%까지 LTV 우대

    내달부터 시가 15억원이 넘는 아파트에 대한 주택담보대출(주담대)이 허용된다. 

    또 무주택자에 대한 주택담보대출비율 규제가 50%로 일원화된다.

    서민·실수요자의 경우 최대 6억원 한도 내에서 70%까지 LTV를 우대한다.

    금융위원회는 10일 오전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제 3차 부동산 관계장관회의를 통해 발표된 내용 이행을 위해 16일까지 각 업권별(은행·보험·저축·여전·상호) 감독규정 개정안에 대한 규정변경예고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에 따르면 내달부터 시가 15억원 초과 아파트에 대한 주담대가 허용된다. 현재 투기·투기과열지구 내 시가 15억원 초과 아파트의 주택구입목적 주담대는 금지돼 있다. 하지만 앞으로는 무주택자와 1주택자(기존 주택 처분조건부) 대상으로 허용되며, LTV는 50%가 적용된다.

    규제지역 내 지역별·주택가격별 LTV도 완화된다. 현행 LTV 규제는 보유주택·규제지역·주택가격별로 차등 적용되고 있다. 무주택자와 1주택자는 처분을 조건으로 비(非) 규제지역에서 70%, 규제지역에서 20~50%가 적용된다. 다주택자는 비규제지역 60%, 규제지역에서 0%가 적용된다.

    규정이 개정되면 규제지역 내 무주택자·1주택자에 대해 LTV를 주택가격과 무관하게 50%로 단일화된다. 단 다주택자는 현행 규제가 유지된다.

    서민·실수요자에 대한 우대 혜택도 늘어난다. 

    현재 ▲부부합산 연소득 9000만원 이하 ▲(투기·투과지역)주택가격 9억원 이하(조정대상지역 8억원 이하) ▲무주택세대주 등의 요건을 모두 충족하는 서민·실수요자는 규제지역 내 주택구입목적 주담대시 4억원 한도 내에서 LTV 우대폭을 10~20%포인트 적용받을 수 있다.

    앞으로는 서민·실수요자의 대출한도를 4억원에서  6억원으로 확대하고, 규제지역 내 주택구입목적 LTV 우대폭을 20%포인트로 단일화해 최대 LTV 70%를 허용한다.

    한편 생활안정자금 및 임차보증금 반환 목적 주담대 규제 완화방안은 은행업감독규정 개정 등을 통해 내년 초 시행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