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19.7.19 금 15:16
상단여백
HOME 스포츠/연예
전영록, 소프라노 김성현와 컬래버…'바람꽃' 20일 공개
전영록© 뉴스1

가수 전영록과 소프라노 김성현이 손잡았다.

김성현의 소속사 제이제이브라더스에 따르면 전영록과 소프라노 김성현의 컬래버레이션 싱글 '바람꽃'이 오는 20일 각종 온라인 음원 사이트에 공개된다.

'바람꽃'은 서정적인 멜로디와 아름다운 가사가 인상적인 곡. 산뜻한 피아노와 아름다운 오케스트라 사운드로 그려낸 '바람꽃'은 전영록과 김성현의 목소리를 더욱 돋보이게 만들 예정이다.

'종이학', '애심', '내 사랑 울보', '아직도 어두운 밤 인가 봐' 등 수많은 히트곡을 발표한 전영록과 클래식 계의 새로운 보석으로 평가받고 있는 소프라노 김성현. 이 두 아티스트는 '바람꽃'을 통해 리스너들에게 환상적인 하모니를 선사할 전망이다.

이번 싱글에는 가창자인 전영록, 김성현은 물론 젝스키스, Y2K, 쥬얼리, 쿨 등 수많은 가수들을 히트시킨 프로듀서 장대성과 쿨의 '아로하', 이재훈의 '사랑합니다' 등 명곡을 탄생시킨 작곡가 위종수가 함께해 곡의 완성도를 한층 높였다.

제이제이브라더스는 "'바람꽃'이 가요와 클래식의 컬래버레이션이라 색다르게 느껴지실 수도 있지만, 즐겁게 들어주시면 좋겠다"며 "김성현은 연말까지 전국 투어와 독창회로도 인사드릴 예정이니, 앞으로도 많은 관심과 사랑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미디어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