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19.6.14 금 15:20
상단여백
HOME 행복뉴스
북부동 희망나눔가게 10호점 탄생"어려운 이웃을 위해 나눔을 실천합니다"

김해시 북부동에 어려운 이웃을 위해 작은 나눔을 실천하는 희망나눔가게 10호점이 16일 탄생했다.

북부동 희망나눔가게 10호점인 '찬이랑 국이랑'(대표 정두영)은 밑반찬 전문 가게로 매월 정기적으로 동 행정복지센터에 국과 밑반찬을 후원한다.

후원받은 밑반찬은 독거노인이나 고독사 위험이 있는 1인 가구 등에 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들이 직접 방문하여 전달하고 안부 확인도 실시하게 된다.

북부동 특화사업인 '북부동 희망나눔가게'는 지역 내 어려운 이웃을 위해 정기적으로 나눔을 실천하는 가게로 현재 오색함, 대성떡사랑, 파리바게트 김해북부점, 하루, 연지가든, 새서울녹각삼계탕 등 10개 업체가 나눔을 실천하고 있다.

김봉조 북부동장은“어려운 경제 상황 속에서도 이웃을 위해 나눔을 실천하고 있는 소중한 10개의 희망나눔가게 대표님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리며 앞으로 더 많은 가게를 발굴하여 이웃이 이웃을 돌보는 나눔문화가 확산되고 누구나 살고 싶은 북부동이 될 수 있도록 힘쓰겠다”고 밝혔다.

하동주 기자  webmaster@ynnews.kr

<저작권자 © 좋은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하동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