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19.7.18 목 10:00
상단여백
HOME 행복뉴스
김해시, 최철화ㆍ김종규씨 의로운 시민 선정화재차량 운전자 구조한 용감한 시민

김해시는 최철화(63세), 김종규(48세)씨를 각각 의로운 시민으로 선정하고 지난 1일 정례조회에서 '김해시 의로운 시민' 증서와 함께 위로금을 전달했다.

지난 달 17일 오전 7시 54분경 동상동 한 도로에서 주행하던 차량이 주차된 차량을 추돌하면서 그 충격으로 주행 차량에 화재가 발생했다.

아침운동을 위해 사고현장을 지나가던 최철화씨와 김종규씨가 연기와 불길에 휩싸인 화재차량을 목격하고 차량 내 있던 운전자를 구조했다. 불길로 차량이 폭발할 수 있는 위험한 상황이었지만 조금도 주저 없이 운전자 구조에 힘을 쏟았다.

최씨는 “어느 누구라도 그런 상황을 목격한다면 운전자를 구조하였을 것”이라고 말하며, “귀중한 생명을 지킬 수 있어서 오히려 뿌듯하고 기쁘다”고 전했다

김해시는 의로운 행위를 한 사람의 숭고한 뜻을 기리고 시민의 귀감으로 삼기위해 2008년부터 제정된 ‘김해시 의로운 시민 등에 대한 예우 및 지원조례’를 운영하고 있다.

지난 2월 외동 다가구 주택 화재현장에서 화마를 뚫고 입주민 10명을 구조한 박명제(59)씨와 신봉철(51)씨에 이어 소중한 시민의 생명을 구한 6명의 영웅이 김해시 의로운 시민으로 선정되었다.

임주택 생활안정과장은 최철화씨와 김종규씨에게 위급한 상황에서 인명을 구조한 용감한 행동에 감사의 뜻을 전달하였고 “앞으로도 우리 사회의 귀감으로 의로운 시민들을 지속적 발굴에 최선을 다 할 것이다”고 말했다.

하동주 기자  webmaster@ynnews.kr

<저작권자 © 좋은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하동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