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인성·차태현·김희선 등, 소아 희귀질환 치료비 후원 위해 바자회
상태바
조인성·차태현·김희선 등, 소아 희귀질환 치료비 후원 위해 바자회
  • 미디어부
  • 승인 2021.10.07 09: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만나 제공 © 뉴스1

소아 희귀질환 치료비 후원을 위한 '만나 바자회'가 오는 16일 삼성동 코엑스의 카페 블라썸에서 열린다. 이번 바자회는 조인성, 차태현, 김희선 등 유명 연예인들이 참여했다.

'만나 바자회'는 엔터테인먼트 관계자들로 구성된 모임 만나(manna)에서 주최하는 행사로, 배우 고창석, 김기방, 김범, 김소연, 김희선, 성유리, 이진, 조윤희, 조인성, 지진희, 차태현, 가수 에일리 등이 뜻을 함께한다.

이날 행사에는 배우 및 가수들이 정성스레 준비한 개인 소장품을 비롯해 의류, 학용품, 생활용품, 액세서리, 물티슈, 음료, 화장품, 건강식품 등의 다양한 후원 물품이 마련되며 수익금 전액은 소아희귀질환 치료비를 위해 사용된다.

만나 관계자는 "여러가지로 어려운 상황 속에서도, 나눔의 손길과 마음들이 이어져 올해도 바자회를 준비하게 되었다"며 "작년 수익금은 희귀질환을 앓고 있는 여섯 명의 아이들을 위해 사용되었고, 올해도 전액 모두 희귀질환 아이들을 위해 사용될 예정이다, 작년에 이어 올해도 함께해주시는 많은 배우, 가수분들과 물품협찬, 재능기부, 노력봉사 등으로 도움을 주시는 모든 분들께 감사드린다. 따뜻한 마음이 더 많은 아이들에게 전해질 수 있도록 앞으로도 많은 응원과 관심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바자회는 오는 16일 카페 블라썸(스타필드 코엑스몰 점)에서 오전 11시부터 오후 5시까지 진행되며, 바자회 참여방법은 제품 협찬, 현금 후원, 행사 당일 물품 구입 등이 있다.

자세한 내용은 만나의 공식 인스타그램을 통해 확인이 가능하다. 만나는 소아 희귀질환 치료비 후원을 비롯해 보육원 및 위탁시설, 장애 아동 가정을 위한 물품후원, 저소득층 청소년과 노인을 위한 후원활동 등을 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