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해시, 추석 앞두고 가격표시제 이행실태 점검…17일까지
상태바
김해시, 추석 앞두고 가격표시제 이행실태 점검…17일까지
  • 미디어부
  • 승인 2021.09.08 10: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남 김해시가 추석을 맞아 오는 17일까지 가격표시제 이행실태를 점검한다. 김해의 한 전통시장의 상점. (김해시 제공) © 뉴스1

경남 김해시가 추석을 맞아 오는 17일까지 가격표시제 이행실태를 점검한다고 7일 밝혔다.

시는 상점가, 전통시장 내 165㎡ 미만 소매점포, 골목슈퍼, 대규모 점포 등의 제수품목, 생필품, 소비자가 자주 이용하는 가공식품을 대상으로 집중 점검할 계획이다.

물가 상승 우려가 높은 품목에 대해서도 가격 허위표시와 미표시, 표시방법 위반 등을 점검한다.

가격표시제란 물가안정에 관한 법률에 따라 판매상품의 실제 가격을 개별상품에 표시하거나 진열대에 종합적으로 제시해 소비자가 판매가를 쉽게 알아보게 하는 제도로서 위반 시 1차 시정권고부터 5차 이상은 1000만원까지 과태료가 부과될 수 있다.

김해시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인한 소상공인들의 어려운 여건을 감안하여 처벌보다는 지도·홍보에 중점을 두고 점검하고 전통시장 활성화와 물가 안정 관리에도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