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남매일·좋은뉴스 선정 모범업체 홍보관
김해서 슈퍼푸드 ‘블루베리’ 전국 첫 출하
상태바
김해서 슈퍼푸드 ‘블루베리’ 전국 첫 출하
  • 최금연 기자
  • 승인 2021.02.09 14: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기 출하로 노지재배 대비 3배 이상 고소득

슈퍼푸드로 불리는 ‘블루베리’가 올 들어 김해에서 전국 처음으로 출하되기 시작했다.

김해시는 생림면 김동규(52)씨 농장에서 지난달 말부터 올해 첫 블루베리를 출하한 것을 시작으로 본격적인 블루베리 출하가 시작됐다고 4일 밝혔다.

3만3000㎡(1만평) 면적에서 블루베리를 재배하는 김씨는 “블루베리 조기 출하 시 노지 재배에 비해 3배 이상 농가소득을 높일 수 있다”며 “시설하우스 재배는 강우로 인한 당도 저하나 열과(갈라짐) 피해가 없어 품질 면에서도 우수하다”고 자랑했다.

일반적으로 블루베리는 5월부터 수확이 이뤄지는데 김해에서는 시설하우스를 이용한 가온재배로 수확시기를 1월 말로 앞당겼다. 수확시기가 빨라진 만큼 농가는 높은 가격에 블루베리를 출하할 수 있다.

지난 3일 기준 특품 1kg 도매가격이 13만원 선에서 거래됐다. 이는 일반적인 출하시기인 6월 평균가격 2만5000원에 비해 5배 정도 높은 가격이다.

블루베리는 지난 2002년 미국 타임지가 ‘10대 슈퍼푸드’로 선정한 과일로 매년 재배면적이 늘어나 현재 김해지역 재배면적이 30.6㏊에 이르는 소득 작물로 성장했다.

시는 올해 고품질 안전 생산을 위해 사업비 1억6000만원을 확보해 블루베리 양액재배기술과 신모델 하우스 보급, 생산성 향상을 위한 신기술을 도입해 육성할 방침이다.

시 관계자는 “조기 재배는 농가 소득 향상은 물론 블루베리 출하 시기 분산으로 소비자가 블루베리 생과를 접할 수 있는 기간이 늘어나 전체적인 소비가 증가하는 순기능이 있다”며 “블루베리가 농가 소득증대 작목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신기술 보급에 최선을 다 하겠다”고 밝혔다.

Tag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