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남매일·좋은뉴스 선정 모범업체 홍보관
한국감정원 부산서부지사, 사랑의 쌀 50포 천원의 행복밥집에 전달
상태바
한국감정원 부산서부지사, 사랑의 쌀 50포 천원의 행복밥집에 전달
  • 조현수 기자
  • 승인 2020.09.24 14: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해마다 설 추석 명절이 되면 김해를 찾아오는 따뜻한 천사들이 있어 감동을 주고 있다.

코로나19로 인한 사회 전반적으로 어려움을 격고 있는 시점에 주변 이웃을 위한 나눔과 기부 후원을 한다는 것은 쉽지 않은 일이기에 김해시민들이 감사를 포하고 있는 것이다.

우리 사회를 훈훈하게 만들고 있는 주인공은 청렴도 1등급(최고기관)기관인 한국감정원 부산서부지사(지사장 김종한)이다.

한국감정원 부산서부지사 김종한 지사장과 최현주 부장 등 일행은 지난 23일 김해시 부원동 천원의 행복밥집 급식소를 찾아 1등급 명품 쌀 500kg(10kg 50포)을 기탁하고 관계자들을 격려했다.

김종한 지사장은 “모두가 힘든 시기지만 특히 고통이 심한 힘든 시민들에게 추석을 맞아 따뜻한 식사를 대접해 드리자는 직원들의 마음과 정성을 모아 복지시설 수 곳에 희망을 전하고 있지만 넉넉하지 못한 성품이라 부끄럽기도 하다”고 했다.

이 자리에서 천원의 행복밥집 조유식 이사장은 “공공 기관인 한국감정원부산 서부지사가 해마다 명절을 앞두고 풍성한 선물을 기부해 주어 너무 감사하다. 이곳을 이용하는 시민 약 7~80%는 차상위계층으로 쓸쓸하고 외로운 분들이 많다. 이분들에게 따끈하고 영양 가득한 식사를 대접하여 건강하게 추석을 잘 보내실 수 있도록 대접하겠다”고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