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남매일·좋은뉴스 선정 모범업체 홍보관
선진규 원장님의 마지막 불꽃을 학생들에게
상태바
선진규 원장님의 마지막 불꽃을 학생들에게
  • 최금연 기자
  • 승인 2020.06.24 11: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봉화산 정토원 故 선진규 원장 1천만원 기탁

(재)김해시인재육성장학재단은 지난 23일 봉화산 정토원으로부터 장학기금 1천만 원을 전달받았다.

진영 봉화산 중턱에 위치한 봉화산 정토원은 90여 년의 역사를 가진 사찰로서 봉우리에 조성된 ‘호미든 관세음보살상’은 전쟁의 폐허 속 굶주림과 독재정권에 허덕이던 중생들의 목마름을 달래주는 자비의 상징하는 정토원의 대표적인 상징물이다.

이번 장학기금 기탁은 정토원 원장인 故봉산 선진규 님이 별세 이틀 전 직접 쓴 여러 유훈 중 “한없이 능력껏 베풀되 돌아보지 말자”라는 뜻을 받들어 기탁한 것으로 더욱 의미가 있다.

정토원 사무국장이며 선 원장의 둘째 아들인 선건 거사도 “조금이라도 덜 부끄럽게 살고자 노력하며 정토원을 찾는 모든 분과 더불어 아버님의 유훈을 실천해 나아갈 것”이라며 “아버님의 마지막 불꽃을 우리 김해 학생들에게 전해드리고 싶었다”라며 소감을 전했다.

허성곤 김해시장은 “일선에서 포교 현장을 지켰던 고인을 추모하며, 마지막 가시는 길까지 우리 김해 학생들의 든든한 후원자로 남아주셔서 감사드린다”며 “앞으로 더욱 김해 학생들이 널리 학문의 길을 펼칠 수 있도록 힘쓰겠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